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색 외국인 과거시험…터키 여성 "장원급제 납시오"

최종수정 2014.09.22 14:10 기사입력 2014.09.22 14:05

댓글쓰기

외국인 과거시험 [사진=한국관광공사]

외국인 과거시험 [사진=한국관광공사]


이색 외국인 과거시험…터키 여성 "장원급제 납시오"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외국인 과거시험이 개최돼 화제다.

한국관광공사는 지난 20일과 21일 양일간 유네스코 세계유산 등재기념 '남한산성 페스티벌' 행사를 개최해 외국인을 대상으로 한국 전통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이날 외국인 50여명은 남한산성 페스티벌에 참가 서당공부, 활쏘기, 제례의식, 과거시험 보기 등 한국 고유 전통문화를 직접 체험했다.

특히 남한산성행궁 외행전 앞마당에서 열린 과거시험 따논당상이 눈길을 끌었다. 이곳에서는 칠문칠답, 시 짓기, 부채에 그림그리기 등을 펼쳤다. 과거시험 결과 현재 한양대 국제어학원에 재학중인 터키 국적 여성 응시자 베스티알파이가 장원에 급제했다.
한국관광공사는 앞으로도 "외국인 관광객이 상시적으로 참가할 수 있는 문화체험상품을 지속적으로 개발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외국인 과거시험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외국인 과거시험, 대단하다" "외국인 과거시험, 재미있겠다" "외국인 과거시험, 장원급제네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