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전자발찌 풀고 도망간 40대 성폭행범 검거

최종수정 2014.08.10 12:59 기사입력 2014.08.10 12:59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지은 기자]전자발찌를 훼손하고 20대 여성을 성폭행한 후 도주한 40대가 도주 4일만에 붙잡혔다.

평택경찰서는 특정 범죄자에 대한 보호관찰 및 전자장치 부착 등에 관한 법률 위반 등의 혐의로 신모(41)씨를 10일 오전 11시 5분께 경기도 안성시 대덕면에서 체포했다고 밝혔다.

신씨는 지난 6일 전자발찌를 훼손하고 오후 11시 6분께 평택시 송탄동 한 휴게음식점 앞에서 여종업원 A(22)씨를 납치, 충북 청주의 한 모텔로 끌고 가 성폭행하고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다.

평택서는 첩보를 입수해 안성경찰서에 긴급 공조를 요청, 수색 도중 신씨를 검거했다. 경찰은 신씨를 안성경찰서에서 평택경찰서로 옮겨 조사할 예정이다.
이지은 기자 leez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