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홈플러스, 안산시와 세월호 피해자 지원 협약 체결

최종수정 2014.08.07 09:13 기사입력 2014.08.07 09:13

댓글쓰기

내년 7월까지 '희망 플러스 힐링 프로그램' 운영

[아시아경제 김민진 기자] 홈플러스와 안산시가 7일 오후 안산시청에서 세월호 피해자 지원을 위한 '희망 플러스 힐링 프로그램' 지원 협약식을 갖고 세월호 피해 가족 및 단원고 학생을 대상으로 한 심리 상담, 가족 캠프 진행, 방과 후 청소년 교육 등을 지원키로 했다고 밝혔다.
홈플러스는 프로그램 개발 및 운영을 위한 기부금을 지원하고 안산시와 안산시 건강가정지원센터에서 프로그램 운영 및 관리를 맡는다. 내년 7월까지 운영되며 홈플러스와 안산시는 참여 가족의 의견을 수렴해 세부 프로그램을 추가로 개발해 나갈 계획이다.

도성환 홈플러스 사장은 "세월호 사고 이후 피해자 관리 프로그램이 부재한 반면 이에 대한 니즈가 높아 안산시와 피해자 지원 사후 프로그램 개발에 대한 지원을 결정했다"며 "홈플러스와 안산시가 함께 국가적 재난 상황에 대한 적극적인 동참과 피해 가족을 위한 힐링 프로그램 전개로 지역 사랑 실천에 기여하고자 한다"고 설명했다.
김민진 기자 enter@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