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이석형, " ‘이낙연의원 후보자격 중지’ 중앙당에 요구"

최종수정 2014.04.13 15:12 기사입력 2014.04.13 15:12

댓글쓰기


"불법·부정 메시지 휴대폰 대량 유포/조직적 불법 사전선거운동 물증"
"100% 공론조사(공론배심원제)만이 불법·부정선거 차단 유일 해답"


이낙연 예비후보측 12일 유포한 메시지 전문

이낙연 예비후보측 12일 유포한 메시지 전문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새정치민주연합 전남도지사 후보 경선에 나서고 있는 이석형 후보는 13일 중앙당에 이낙연후보가 조직적인 불법·부정선거를 자행하고 있다며 이낙연 후보의 경선 후보 자격 중지를 강력히 요구, 귀추가 주목된다.
특히 이석형후보는 이와 관련 중앙당 차원의‘진상조사단’구성을 통한 철저한 진상규명을 촉구하고 중앙당에 공식 공문을 발송, 검찰 고발 등 특단의 조치를 시사하고 나서 큰 파문이 예상된다.

이석형예비후보는 이날 성명서를 통해 “새정치민주연합 전남도지사 경선 후보로 나서고 있는 이낙연 의원이 12일 오후 경선과 관련된 확정되지 않은 경선 방법, 일정, 공론조사 선거인단 모집 인원, 일시 등을 담은 불법 선거운동 메시지를 휴대전화를 통해 대량 유포, 조직적인 불법 사전선거운동을 자행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그는 특히 이날 유포된 이낙연의원의 불법·부정 메시지는 전남도지사 경선과 관련 후보간 전혀 합의되지 않은 경선방법 및 일정,모집 인원, 시간 등을 구체적으로 적시하고 공론조사 선거인단 인원을 1천명으로 확정하고 있다며 중앙당의 진상조사와 이에 대한 물증을 공개했다.
이 후보는 이 같은 행위는 후보자간 룰 미팅을 통한 경선 일정과 장소, 세부규칙이 최종 확정되지 않은 상태에서 이낙연의원이 마치 중앙당과 긴밀한 연결통로를 설정, 전남지사 경선 세부규칙을 유리하게 결정하고 이를 사전에 인지해 조직적 사전선거운동을 하고 있는 명백한 물증이 되고 있다고 말했다.

이 후보는 "또 이의원의 이 같은 메시지 유포로 인해 자칫 중앙당이 이의원을 배후지원하고 있다는 오해를 불러일으키고 있다"며 "이로 인해 새정치민주연합의 신뢰와 공정·공평 경선 원칙을 훼손, 지지자들의 대거 이탈을 가져올 공산이 높다"고 지적했다.

이낙연 예비후보측 12일 유포한 메시지 전문

이낙연 예비후보측 12일 유포한 메시지 전문

썝蹂몃낫湲 븘씠肄
그는 이어 이낙연 의원이 보낸 메시지가 사실일 경우 이 사실을 전혀 알지 못하고 있는 다른 후보들에 대해 이의원이 불공정·불공평 경선을 주도하고 있는 것으로 해석되고, 사실이 아닐 경우 이의원이 전남도민의 여론을 호도하기 위한 불법 사전선거운동을 자행하고 있는 것이라고 주장했다.

또한 이 후보는 이번 사건은 중앙당이 금지행위로 규정한 사항에 해당된다며 중앙당에 보낸 공식 공문을 통해 ▲ 진상조사단 구성 (진상조사단에 두 후보측 인사 참여) ▲진상 규명 전까지 이낙연후보의 경선 후보 자격 중단 등을 강력히 요구했다.

이 후보는 이와 함께 이 같은 요구에 대해 중앙당이 적절한 조치를 취하지 않을 경우 이낙연의원에 대한 검찰 고발 등 특단의 강도 높은 추가 조치에 들어갈 수 밖에 없다며 다른 후보측(주승용의원)도 공감대를 형성하고 있는 것으로 안다고 말했다.

이 후보는 이와 관련 중앙당으로부터 도지사 경선과 관련 방법, 시기, 일정 ,인원 등에 대해 어떠한 통보도 받은 것이 없다고 밝혔다.

이후보는 또 이러한 불법·부정선거를 타파하고 철저한 후보 검증을 통한 아름다운 선거가 되기 위해서는 당원과 당직자가 배제된 ‘100% 공론배심원제’만이 유일한 해답이라고 주장했다.

한편 이낙연의원은 12일 오후 후보간 전혀 합의되지 않은 ▲ 전남도지사 경선 일자 및 경선 여론조사 일정, ▲ 공론조사 선거인단 모집 방법을 비롯 기간 및 시간, 인원 ▲ 공론조사 선거인단 투표일 등을 휴대전화 메시지를 통해 대량으로 불법 발송한 것으로 확인됐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