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세결여' 손여은-송창의 극적 '재결합' 훈훈한 분위기 연출

최종수정 2014.03.23 23:05 기사입력 2014.03.23 23:05

댓글쓰기

SBS 주말드라마 '세 번 결혼하는 여자' 손여은-송창의

SBS 주말드라마 '세 번 결혼하는 여자' 손여은-송창의


[아시아경제 e뉴스팀]배우 손여은이 남편 송창의와 극적으로 재겹합했다.

채린(손여은 분)은 23일 오후 방송한 SBS 주말드라마 '세 번 결혼하는 여자'(극본 김수현, 연출 손정현)에서 남편 정태원(송창의 분)이 자신의 상황을 이해하고 이혼을 하지 않기로 결정하자 오열했다.

이날 방송분에서 채린이 결혼 후 처음으로 정태원이 자신의 상황을 이해해주자 시댁식구들과 잘 지내기 위해 최선을 다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채린과 정태원은 서로의 간격을 좁혀가며 행복한 미래를 꿈꿨다. 하지만 채린의 아버지가 다시 한 번 폭력을 가했다. 이를 목격한 정태원은 "회장님이 쌓아온 명성이 무너질 수 있다. 다 폭로할 거다. 한 번만 더 이런 일 있으면 가만있지 않겠다"고 분노했다.

두 사람이 재결합을 하고 서로를 보듬어주는 모습이 방송돼 훈훈함을 자아냈다.
e뉴스팀 en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