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세결여' 시청률 1위 무서운 '뒷심'

최종수정 2014.03.23 08:59 기사입력 2014.03.23 08:59

댓글쓰기

'세결여' 시청률 1위 무서운 '뒷심'

[아시아경제 e뉴스팀]SBS 주말드라마 '세 번 결혼하는 여자'(극본 김수현 연출 손정현)가 뒷심을 발휘하며 시청률 경쟁에서도 정상을 차지했다.

23일 시청률조사기관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22일 오후 방송한 SBS '세 번 결혼하는 여자'는 15.9%의 전국 시청률을 기록했다. 이는 지난 방송분 16.6%보다 0.7%포인트 하락한 수치지만 1위를 지키기에는 충분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정태원(송창의 분)이 아버지의 가정 폭력에 시달려온 한채린(손여은 분)의 과거사를 알게 되는 과정이 그려져 시청자의 가슴을 뭉클하게 했다. 정태원은 이혼하면 아버지에게 맞아 죽을 거라는 한채린을 품에 안으며 "그런 일 없다. 나가지 마"라고 말해 관계가 나아질 것임을 예고했다.

한편 비슷한 시간대 방송한 KBS1 '정도전'은 시청률 15.6%로 '세 번 결혼하는 여자 뒤를 이었다. MBC '황금무지개'는 15.2%의 시청률로 3위에 머물렀다.

e뉴스팀 en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