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홈플러스, 칼로리 매니저 '핏비트' 판매

최종수정 2014.02.13 09:37 기사입력 2014.02.13 09:37

댓글쓰기

홈플러스, 칼로리 매니저 '핏비트' 판매
[아시아경제 김민진 기자] 홈플러스가 스마트 칼로리 매니저 핏비트(Fitbit)를 선보인다.

미국 웨어러블 디바이스(wearable device) 시장 점유율 67%를 차지하고 있는 핏비트는 손목이나 옷에 착용하면 칼로리 소모량, 걸음 수, 이동거리, 활동적 시간 등을 측정해주고 수면 시에는 수면모드로 전환해 기상시간, 뒤척임, 수면시간, 수면 효율성 등 수면패턴을 확인할 수 있다.

스마트폰과 블루투스를 통해 실시간 무선 연동이 가능하며 PC와도 연동 가능하다.

핏비트는 친구나 가족, 지인들과 피트앱을 통해 각자의 활동량을 공유할 수 있는데 피트앱은 애플 앱 스토어, 구글 플레이 스토어에서 다운로드 가능하다.

핏비트는 손목밴드, 시계 타입뿐 아니라 벨트 클립형 타입 각각 2종씩 총 4가지 제품으로 출시됐다. 그 중 '포스'(Force)는 활동량 측정뿐 아니라 시계 디스플레이 기능도 탑재돼 있어 시계로서의 기능도 한다. 가격은 짚(Zip)이 7만9000원, 원(One)과 플렉스(Flex)가 13만9000원, 포스(Force)는 17만9000원이다.
홈플러스 영등포점, 잠실점, 강동점, 부천상동점, 의정부점 등 서울ㆍ경기 인근 21개 점포에서 판매 중이며 전국 점포로 판매를 확대해 갈 예정이다.

최재영 홈플러스 디지털가전팀 바이어는 "날이 풀리면서 운동을 하고자 하는 인구가 늘고 있기 때문에 핏비트는 스마트한 운동 도우미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핏비트는 가볍고 착용감이 좋아 운동시뿐 아니라 평소에도 착용해 사용할 수 있다"고 말했다.


김민진 기자 enter@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