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현대제철, 노숙인 300명에게 점퍼 전달

최종수정 2014.01.16 14:08 기사입력 2014.01.16 14:08

댓글쓰기

현대제철, 노숙인 300명에게 점퍼 전달

[아시아경제 김승미 기자] 현대제철 은 지난 15일 서울 영등포구 노숙인 쉼터인 '광야홈리스센터'에서 노숙인 300명에게 겨울점퍼를 전달하는 행사를 가졌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현대제철의 한 직원이 라디오를 통해 노숙인 관련 사연을 듣고 회사에 건의해 이뤄졌다.

지난 연말 영등포역파출소 정순태 경위가 TBS 교통방송과의 인터뷰에서 "겨울철 노숙인들에게 가장 필요한 것은 겨울점퍼인데 비교적 고가이다 보니 지원이 잘 이루어지지 않는다"고 사연을 전한 바 있다.

직원의 건의를 받은 현대제철은 우리 사회의 가장 소외받는 이웃 중 하나인 노숙인들의 따뜻한 겨울나기를 위해 겨울용 점퍼 300벌을 구입, 광야홈리스센터에 전달했다. 전달된 겨울 점퍼는 무료급식을 위해 센터를 찾는 노숙인들에게 배포됐다.

영등포역 파출소 소속 정순태 경위는 "라디오 인터뷰를 듣고 다양한 기업과 단체가 문의를 했지만 실질적인 도움을 준 건 현대제철이 처음이다"며 "이번 도움을 계기로 더욱 많은 손길이 전해졌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김승미 기자 askm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