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현대제철 여자축구단, 첫 해외 전지 훈련 떠난다

최종수정 2014.01.06 14:40 기사입력 2014.01.06 14:40

댓글쓰기

- 스페인 여자리그 챔피언 FC바르셀로나와의 한판 승부
- 선진축구 체험 통해 2014 WK리그 우승 담금질

현대제철 여자축구단 레드엔젤스가 2013 WK리그 챔피언 결정전에서 서울 시청을 3대 1로 꺽고 우승한 후 기쁨을 만끽하고 있다. (사진제공=현대제철)

현대제철 여자축구단 레드엔젤스가 2013 WK리그 챔피언 결정전에서 서울 시청을 3대 1로 꺽고 우승한 후 기쁨을 만끽하고 있다. (사진제공=현대제철)


[아시아경제 김승미 기자]지난해 WK리그에서 우승한 현대제철 여자축구단 '레드엔젤스'가 리그 2연패를 위한 담금질에 돌입했다.

현대제철은 현대제철 여자축구단 레드엔젤스가 해외 첫 전지훈련차 스페인으로 출국했다고 6일 밝혔다.
레드엔젤스는 훈련과 함께 스페인축구 여자리그 챔피언 FC바르셀로나와의 한판 승부를 비롯해 에스파뇰 등 스페인 여자축구클럽과의 여러 차례 평가전을 치룰 예정이다.

평가전과 전술훈련 외에도 레드엔젤스는 12일 레알 마드리와 에스파뇰, 26일 바르셀로나의 밀라가와 스페인 프리메라리가의 경기를 직접 관전하며 선진 축구를 체험할 계획이다.

최인철 현대제철 레드엔젤스 감독은 "유럽의 스페인 전진훈련을 국제 축구교류의 장으로 활용해 축구는 물론 축구문화를 함께 공유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며 "이를 통해 올해 재미있는 축구와 함께 팬들에게 더욱 사랑을 받을 수 있는 경기력을 보이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최인철 감독은 "이번 해외 전훈은 지난 시즌 선수들과 약속했던 부분으로 스페인 현지에서도 관심이 상당한 것으로 알고 있다"며 "한국 여자축구를 전 세계에 알리는 기회로 적극 활용하겠다"고 덧붙였다.


김승미 기자 askm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