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디트로이트 모터쇼]현대차, 신형 제네시스 美 공개

최종수정 2015.04.01 11:16 기사입력 2014.01.14 08:17

댓글쓰기

[디트로이트 모터쇼]현대차, 신형 제네시스 美 공개

[아시아경제 조슬기나 기자]현대자동차는 13일(현지시간) 미국 디트로이트 코보센터에서 열린 '2014 북미국제오토쇼(디트로이트 모터쇼)'에서 현지 출시를 앞둔 신형 제네시스를 첫 공개했다.

데이브 주코브스키 현대차 미국법인(HMA) 사장은 "제네시스는 2008년 출시 이후 뛰어난 상품성을 바탕으로 찬사를 이끌어내며 현대차의 브랜드 파워를 고양시킨 대표 차종"이라며 신차를 소개했다.

마이크 오브라이언 미국법인 상품담당 부사장 역시 "신형 제네시스의 뛰어난 스타일과 최고의 주행성능 등은 신차에 대한 기대감을 충분히 만족시킬 것"이라며 미국 프리미엄 시장 공략에 대한 포부를 밝혔다.

신형 제네시스는 현대차의 디자인 철학을 한 단계 발전시킨 ‘플루이딕 스컬프처(Fluidic Sculpture) 2.0’을 적용한 프리미엄 대형 세단이다. 최고출력 420마력(hp), 최대토크 383lb·ft을 구현하는 5.0 V8 타우엔진과 최고출력 311마력(hp), 최대토크 293lb·ft의 람다 3.8 GDI 엔진이 적용됐다.

초고장력 강판의 적용 비율을 50% 이상으로 늘려 세계 최고 수준의 차체 강성을 확보했으며, 구동력을 전후 구동축에 자동 배분하는 현대차 최초의 전자식 AWD 시스템 ‘HTRAC(에이치트랙)’ 등 최첨단 시스템을 장착했다.
신형 제네시스는 ▲뛰어난 응답성을 제공하는 최첨단 ‘랙 구동형 전동식 파워스티어링(R-MDPS)’, ▲운전자의 설정이나 노면 상황에 따라 자동으로 감쇠력을 최적의 상태로 제어하는 ‘전자제어 서스펜션(ESC)’을 탑재했다.

또한 ▲포털 사이트 ‘구글’과 연계한 목적지 검색 및 빠른 길안내 서비스, ▲스마트폰을 통한 원격 제어 및 안전 보안 등을 제공하는 현대차의 텔레매틱스 서비스 ‘블루링크 2.0’이 적용됐다.

현대차는 신형 제네시스를 올 상반기 미국 시장에 출시할 예정이다. 제네시스 1세대의 성공을 기반으로 미국 프리미엄 세단 시장 공략에 더욱 박차를 가한다는 계획이다.

이 밖에도 현대차는 ‘제네시스 특별 체험존(Halo of Safety)’ 및 신형 제네시스 절개차를 전시하며 터치스크린을 활용해 제네시스에 적용된 첨단 신기술을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26일까지 진행되는 이번 2모터쇼에서 총 1534m² (약 465평)의 전시장을 마련하고, 에쿠스, 제네시스, 쏘나타, 싼타페 등 총 19대의 차량을 비롯해 블루링크 체험존 등을 선보인다.


조슬기나 기자 seu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