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美국방장관, 日방위상에 주변국 관계개선 강조"

최종수정 2014.01.06 07:43 기사입력 2014.01.05 15:44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오종탁 기자] 척 헤이글 미국 국방부 장관이 4일 오노데라 이쓰노리(小野寺五典) 일본 방위상과의 전화 회담에서 주변국과 관계 개선의 중요성을 강조했다고 교도통신이 5일 보도했다.

통신에 따르면 헤이글 장관은 지역의 평화와 안전이라는 공동의 목표를 위해 일본이 이웃국가와 관계 개선을 강구하는 것이 중요하다는 지적을 했다고 미국 국방부가 밝혔다.
헤이글 장관은 또 "동맹 강화를 위해 미국과 일본이 지속적으로 논의하기를 기대한다"고 했다.

통신은 헤이글 장관의 발언이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의 야스쿠니(靖國)신사 참배를 둘러싼 한국과 중국의 반발을 의식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또 참배에 대해 미국 정부가 대변인 성명 등으로 실망감을 표시했지만, 각료가 직접 반응한 것은 처음이라고 의미를 부여했다.
일본 정부는 오노데라 방위상이 "두 번 다시 전쟁을 일으키지 않겠다는 부전(不戰)의 맹세를 표시한 것이 (아베 총리가 야스쿠니 신사를 참배한) 본의(本意)"라는 뜻을 회담에서 강조했다고 밝혔다.


오종탁 기자 tak@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