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양천구 갑오년 해맞이하며 소원을 빌어봐

최종수정 2013.12.25 18:24 기사입력 2013.12.25 18:24

댓글쓰기

양천구, 지역 곳곳 주민과 함께하는 ‘2014 갑오년 해맞이 축제’ 개최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양천구(구청장권한대행 전귀권)는 갑오년 새해 첫 일출을 멀리 가지 않고도 가까운 곳에서 즐길 수 있도록 용왕산, 지양산, 갈산 등 지역 곳곳에서 '2014 甲午年 해맞이 축제'를 펼친다.

먼저 한 해의 소망을 기원하고, 새로운 도약을 다짐하는 ‘용왕산 해맞이’ 행사는 2014년1월1일 오전 6시30분부터 양천구 목2동 소재의 용왕정에서 열릴 예정이다.
용왕정은 날씨가 맑은 날에는 인왕산과 관악산까지 볼 수 있는 탁 트인 전망이 시원하게 펼쳐져 서울팔경에도 뽑힌 명소로서 해마다 많은 주민들이 일출 감상을 위해 찾고 있다.

본격적인 일출이 시작되기 전인 오전 6시30분부터 한 시간가량은 용왕산 체육공원에서 새해 뜻하는 바를 적어 소망나무에 부착하는 소망기원문 쓰기와 갑오년 새해 기념촬영을 할 수 있는 포토존 등을 운영하며, 민속놀이 체험 부스와 추억의 가래떡 굽기 코너를 마련, 행사에 참여하는 주민들에게 색다른 즐길거리를 제공한다.
용왕산에서 본 일출

용왕산에서 본 일출


해맞이 감상은 7시30분경 다같이 용왕정에 올라 구민의 건강과 안녕을 기원하며 희망의 북을 12번 두드리는 것을 시작으로 진행되며, 새해를 알리는 첫해가 떠오름과 동시에 참여주민 모두 한 목소리로 ‘해오름 함성’을 외치면 축포와 함께 구민의 새해 염원을 담은 2014개의 희망 풍선을 하늘 높이 날려 보내게 된다.

또 지리적으로 용왕산과 멀리 떨어져 있는 주민들을 위해 신월·신정 지역에서도 해맞이 행사가 열린다.
신월지역은 신월7동의 지양산 안산체육회 앞에서 오전 7시부터 행사가 진행되며, 신정지역도 오전 7시, 신정7동의 갈산근린공원 갈산정에서 새해 첫 일출을 감상할 수 있는 해맞이 행사가 마련되어 있다.

갑오년 새해 첫날, 서울지역 일출시간은 오전 7시47분경으로 용왕산과 지양산, 갈산에서는 각각 7시50분, 58분, 55분에 관측될 것으로 예상된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