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한·미 FTA 효과..미국 상품 구매대행 싸졌다

최종수정 2012.03.28 09:17 기사입력 2012.03.28 09:14

댓글쓰기

GS샵 구매대행 ‘플레인’ 가격 인하 및 신규 면세 신상품 늘려

[아시아경제 이윤재 기자] 한·미 자유무역협정(FTA)와 함께 해외구매대행 쇼핑몰에서 판매되는 미국상품도 가격이 크게 떨어졌다.

한·미 FTA 발효에 따라 자가 사용 목적으로 구매하는 미국 특송화물의 면세 기준이 ‘상품 가격과 배송비를 합쳐 15만원이하’에서 ‘상품가격 기준 200달러(28일 기준 약 22만7000원) 이하’로 조정되면서 면세 혜택을 보는 상품이 늘어난 결과다.
28일 GS샵에 따르면 이 회사가 운영하는 해외구매대행 ‘플레인’에서도 전체 상품의 10% 정도가 새롭게 면세 범위에 들어가면서 가격 인하효과가 발생했다. 상품 가격과 품목에 따라 다르지만 보통 2~4만원이 인하됐다.

▲한·미 자유무역협정(FTA)와 함께 해외구매대행 쇼핑몰에서 판매되는 미국상품도 가격이 크게 떨어졌다. 사진은 마이클 코어스 젯셋 쇼퍼백. 31만9800원에 판매되던 이 제품은 FTA 이후 관세와 부가세 면제로 가격이 4만원 떨어졌다.

▲한·미 자유무역협정(FTA)와 함께 해외구매대행 쇼핑몰에서 판매되는 미국상품도 가격이 크게 떨어졌다. 사진은 마이클 코어스 젯셋 쇼퍼백. 31만9800원에 판매되던 이 제품은 FTA 이후 관세와 부가세 면제로 가격이 4만원 떨어졌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31만9800원에 판매되던 ‘마이클 코어스 젯셋 쇼퍼백’의 경우 관세와 부가세 면제로 4만원 인하됐고, ‘토리버치 뱀피 클러치백’은 29만9800원에서 24만9800원으로 5만원 내렸다.

그밖에도 ‘아마존 킨들 파이어’는 29만9800원에서 26만9800원, ‘마크제이콥스 MBM2049 여성시계는 24만9800원에서 19만9800원, ‘토리버치 페이턴트 레더 지갑’은 33만9800원에서 31만9800원로 각각 값이 내렸다.
플레인은 그동안 면세 효과가 있는 100달러 내외의 상품을 주로 취급했으나 면세 범위가 확대되면서 상품 구성을 확대하고 있다. GS샵은 마이클코어스, 코치, 토리버치, 나이키, 레고 등 다양한 브랜드의 상품으로 면세 적용 범위가 넓어졌다고 전했다.

박형민 GS샵 플레인 담당자는 “관세청이 지정한 특별통관업체에 한해서 식품, 의약품, 화장품 등 검사 품목을 제외한 전 품목의 200달러 이하 면세 한도가 적용된다”면서 “플레인에서는 면세 한도 상향뿐 아니라 해외 유명 브랜드의 봄 신상품 세일이 시작돼 소비자들의 체감 할인율은 더욱 커졌다”고 말했다.

이윤재 기자 gal-run@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