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조기상환시 연 24%, 삼성증권 '얼리버드형 ELS' 인기

최종수정 2010.12.06 14:14 기사입력 2010.12.06 14:14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백종민 기자]
조기상환시 연 24%, 삼성증권 '얼리버드형 ELS' 인기

삼성증권은 최근 출시되어 인기를 끌고 있는 '얼리버드(Early Bird)형 ELS'를 6일부터 9일까지 150억 한도로 판매한다.

얼리버드형 ELS는 첫번째 조기상환에 상환 조건을 달성할 경우 그 이후 상환시보다 높은 20%대의 수익을 제공하는 ELS로, 최근 단기 조정 장세에서 관심을 끌고 있는 상품이다.
삼성증권이 11월 23일 첫 판매를 시작한 얼리버드형 ELS는 최근 4개 상품에 240억원이 몰리는 등 히트 조짐을 보이고 있다.

삼성증권이 9일까지 판매하는 얼리버드형 '삼성ELS4189회'는 현대중공업과 현대모비스를 기초자산으로, 4개월만에 조기상환되면 연 24%, 이후에는 연 15.42%의 수익을 지급 한다.

첫 조기상환 조건은 두 기초자산이 모두 최초 기준시가보다 90% 이상일 경우며, 이후 4개월마다 90% 이상(8, 12개월), 85% 이상(16, 20, 24개월), 80% 이상(28, 32, 36개월) 이면 연 15.42%로 상환된다.
또, 만기까지 조기상환되지 않더라도 투자기간내에 두 종목 모두 40% 이상 하락한 적이 없으면 총 46.26%(연 15.42%)의 수익을 지급한다.

단, 이 이상 하락한 적이 있고 만기에 상환조건을 충족시키지 못하면 두 기초자산 중 더 많이 하락한 종목만큼 손실이 발생한다.

백종민 기자 cinqange@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