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일경산업개발, 부안 변산 마실길 환경정화활동 펼쳐

최종수정 2010.09.19 08:35 기사입력 2010.09.19 08:35

댓글쓰기

일경산업개발, 부안 변산 마실길 환경정화활동 펼쳐

[아시아경제 오현길 기자] 코드네이처 (대표 김형일)은 전 임직원이 전북 부안군 변산 마실길 환경정화활동을 펼쳤다고 19일 밝혔다.

새만금전시관에서 시작해 채석강과 격포항에 이어지는 총 18Km인 변산 마실길은 들쭉날쭉한 해안선을 아름다운 변산반도의 빼어난 해안경관을 완상하며 걸을 수 있는 길이다.
엘리베이터 가이드 레일 사업에 이어 최근 신재생에너지인 태양광사업에 진출한 일경측은 이와 관련한 봉사활동을 펼치고 있다.

회사구성원 가족과 함께 어울리는 밤따기 행사와 불우학생을 지원하기 위한 장학금 기부 등 사회공헌활동에서 행복한 보금자리 만들기 행사와 같은 소외계층의 안전하고 깨끗한 환경을 누릴 수 있는 인프라 개선으로 사회공헌활동을 확대하고 있다.

김형일 회장은 "임직원뿐만 아니라 지역에 도움이 되는 활동이 없을까 고민하다 부안군으로부터 마실길 주변 잡목 및 칡넝쿨과 최근 태풍의 피해로 인한 해안 쓰레기 처리 문제의 어려움을 듣게 되어 바로 봉사활동을 결정했다"며 "전 임직원이 서로 땀을 흘리면서 하나가 될 수 있는 계기가 됨과 동시에 기업과 지역사회가 상생하는 기회였다"고 말했다.
오현길 기자 ohk0414@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