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제15호 국산신약 카나브 식약청 허가획득(2보)

최종수정 2010.09.09 09:23 기사입력 2010.09.09 09:14

댓글쓰기

속보[아시아경제 신범수 기자]최초의 국산 고혈압 신약인 보령제약 의 '카나브'가 시판허가를 획득했다.

식품의약품안전청은 보령제약의 고혈압치료제 카나브정 120mg(성분명 피마살탄, fimasartan)에 대한 품목허가를 9일자로 승인했다고 9일 밝혔다.
이 약은 국내 제약사가 만든 최초의 고혈압 신약이자 국산신약으로는 15번째다.

보령제약은 카나브 개발에 지난 12년간 총 500억원을 투자했다. 고혈압약 시장규모가 국내에서만 연간 1조 2000억원에 달하며, 이 중 카나브가 속한 ARB 계열이 절반을 차지한다.

보령제약은 한국인에 잘 맞는 고혈압약이란 강점을 내세워 5년 내 연매출 1000억원을 돌파한다는 야심찬 계획을 세웠다.
앞서 김광호 사장은 아시아경제와의 인터뷰에서 "카나브를 세계적 신약으로 키우기 위해 다국적제약사와의 협력이나 판권수출을 진행하고 있다"며 "현재 미국 쪽 기업과 논의가 이루어지고 있다"고 말했다.

ARB는 6가지 고혈압약 종류 중 하나인데, 판매량 기준으로 가장 시장규모가 큰 계열이다. 전 세계적으로 총 6가지 ARB가 개발된 상태며, 카나브는 7번째 ARB로 기록됐다.


신범수 기자 answe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