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경기도 문화의 전당 이사장에 탤런트 조재현 씨 내정

최종수정 2010.08.09 08:09 기사입력 2010.08.09 08:09

댓글쓰기

전문성 확보와 공연·예술 쇄신 차원

[아시아경제 김정수 기자] 경기도 문화의 전당 이사장에 조재현 탤런트 겸 경기공연영상위원장이 내정됐다.

경기도 문화의 전당 이사장직은 그동안 도지사가 맡아왔다.
하지만 전문성 확보 및 쇄신 차원에서 현장 전문가가 필요하다는 지적이 있어왔다.

이에 경기도는 공연예술 현장경험이 풍부한 민간전문가인 조재현 위원장에게 문화의전당 이사장직을 맡기기로 결정했다.

조재현 문화의 전당 이사장 내정자는 KBS 공채 탤런트 13기출신으로 영화 ‘젊은 날의 초상’으로 영화계에 데뷔한 이래 ‘한반도’ 등 다수의 작품에 출연했으며, 총 26만 관객을 동원한 연극열전2의 프로그래머로 연극의 대중화를 선도하는 등 공연예술 제작과 문화 콘텐츠 생산에 주력해왔다.
경기도와 인연을 맺으면서 지난 해 1월 경기공연영상위원장에 취임하면서 ‘DMZ 영화제’를 성공적으로 개최했다.

올해부터는 ‘경기공연희망나누기사업’을 추진하는 등 혁신적이고 참신한 아이디어로 영상위원회를 성공적으로 이끌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도 관계자는 "조재현 이사장 내정자는 성공한 연기자인 것은 물론 예술계 전반에 걸쳐 경영능력을 인정받고 있다"며 경기도문화의전당 이사장으로 선임하게 된 배경을 설명했다.



김정수 기자 kjs@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