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2만5000번째 포르쉐 파나메라 주인공 누구?

최종수정 2010.08.19 09:23 기사입력 2010.08.02 09:2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혜원 기자] 포르쉐는 파나메라 공식 판매 10개월 만에 독일 라이프치히 공장과 스투트가르트에서 2만5000번째 파나메라를 제작했다고 2일 밝혔다.

포르쉐에 따르면 2만5000번째 파나메라는 루비 레드 컬러에 300마력을 보유한 3.6리터 6기통 엔진이 장착된 모델로 주인이 될 미국의 한 고객에게로 운송될 예정이다.
포르쉐의 세일즈와 마케팅을 담당하는 부회장 베른하르트 마이어는 "파나메라 V6 모델의 퍼포먼스 기준이 전 세계 포르쉐 고객들을 움직였다"며 "특히 일반적으로 8기통 엔진을 선호하는 미국에서도 파나메라 6기통 모델의 효율성과 스포티함이 인정받았다"고 강조했다.

포르쉐의 네 번째 모델 시리즈인 파나메라는 지난해 9월부터 시장에 출시됐다. 먼저 선보인 400마력의 8기통 엔진을 얹은 파나메라 S와 파나메라 4S, 그리고 500마력의 파워를 뿜어내는 파나메라 터보에 이어 지난 5월부터는 6기통 엔진을 탑재한 파나메라와 파나메라 4가 제품 레인지에 더해져 풀 라인업이 완성됐다.



김혜원 기자 kimhye@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