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실업급여 지급자 5개월째 줄었다..고용지표 개선

최종수정 2010.08.02 12:01 기사입력 2010.08.02 12: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황상욱 기자] 실업급여 지급자수가 5개월 연속 감소하는 등 고용지표가 개선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고용노동부는 올해 7월 실업급여가 35만2000명에게 2890억원이 지급돼 전년 동기 42만2000명, 3900억원에 비해 지급자수는 7만명(16.6%) 감소했고 지급액도 1010억원(25.9%) 감소해 지급자수는 5개월 연속, 지급액은 4개월 연속 감소 추세를 보이고 있다고 2일 밝혔다.

또 7월 실업급여 신규 신청자는 7만9000명으로 지난 해 동기보다 1만3000명(14.1%)이 감소해 6개월 연속 감소추세를 보이고 있다고 설명했다.

워크넷 및 고용센터를 통한 올해 7월 구인인원은 14만4000명으로 전년 동월에 비해 3만9000명(37.1%) 증가했다. 또 올 1~7월 실적을 지난 2009년 같은 기간과 비교하면 실업급여 신규신청자는 7만4000명(10.6%), 지급자수는 3만9000명(4.2%), 지급액은 2673억원(10.6%) 감소했다.

장의성 고용노동부 고용서비스정책관은 "전년 대비 실업급여 신규신청자·지급자수·지급액이 7월(당월)은 물론, 7월까지 누계도 현저하게 감소해 고용관련 지표가 개선되고 있음을 알 수 있다"며 "구직자들이 가까운 고용센터·잡영프라자나 워크넷·잡영 등을 통해 일자리를 많이 찾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황상욱 기자 ooc@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