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인기가요' 새 MC 정용화-조권, 18일 설리와 첫 호흡

최종수정 2010.07.18 15:08 기사입력 2010.07.18 13:1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고재완 기자]CNBLUE(씨엔블루)의 정용화와 2AM 조권이 SBS '인기가요'의 새 MC로 기존 설리와 호흡을 맞춘다.

정용화와 조권은 18일 방송하는 SBS '인기가요'에서 처음 설리와 진행을 맡을 예정. 기존 옥택연, 장우영의 뒤를 이은 정용화와 조권은 이날 MC로서의 자질과 끼를 선보이는 ‘MC 스페셜 무대’를 펼치며 그동안 보여주지 않았던 색다른 매력을 선보일 예정이다.
정용화는 이번 MC 스페셜 무대에서, 자신의 디제잉 실력을 최초 공개한다. 정용화는 ‘DJ Koo’(구준엽)에게 직접 디제잉을 배워 기존의 부드러운 이미지에서 벗어나 파격적이고 화려한 디제잉 솜씨를 선보인다.

조권은 또 이번 무대에서 그동안 보여준 발랄한 모습 대신, 진지하고 파워풀한 남성미를 선보일 예정이다.

기존 MC 설리는, 순수하고 발랄한 소녀의 모습이 아닌 성숙하고 세련된 섹시퍼포먼스를 통해 특별한 무대를 선보인다.
이들은 바쁜 스케줄 중에도 틈틈이 퍼포먼스를 연습하며 사전에 미리 만나 호흡을 맞춰 보는 등, MC 신고식 무대에 대해 큰 열정을 보였다.

고재완 기자 star@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