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KT "국내 기업시장에 큰 비중"

최종수정 2009.11.03 17:47 기사입력 2009.11.03 17:47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진오 기자]
김연학 KT 가치경영실장(CFO)은 3일 3분기 실적발표 컨퍼런스 콜에서 "해외시장은 수익성이 좋지만 그만큼 리스크도 있다"며 "해외사업도 하나의 신규사업으로 보지만 목표를 설정하고 달성하겠다는 생각은 없다"고 밝혔다.

그는 "KT는 국내 기업시장에 비중을 두고 있다"며 "향후 기업의 경비절감 등을 위한 기업의 토탈 솔루션에 대해 아웃소싱이 급격하게 늘 것"으로 전망했다.

김진오 기자 joki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