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2009 국감]"일부 민간단체 수억원 횡령"

최종수정 2009.10.07 06:43 기사입력 2009.10.07 06:43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조영주 기자] 김황식 감사원장은 6일 정부 보조금 지원을 받는 민간단체 감사와 관련 "일부 단체는 수억원씩 횡령하는 사례가 나오고 있다"고 밝혔다.

김 원장은 이날 국회 법제사법위원회의 감사원 국정감사에 출석해 "해당 단체자 좌파냐, 우파냐에는 관심이 없다"며 "양심과 인격을 걸고 이념적 성향에 관계없이 원칙적인 감사를 했다"고 말했다.
감사원은 지난 5월 정부보조금 지원 시민단체에 대한 국회의 감사 청구에 따라 연간 8000만원 이상 보조금을 받는 시민, 사회, 문화, 환경 등 543개 민간단체에 대한 감사에 들어갔었다.

김 원장은 또 내년 1월부터 4대강 살리기 사업에 대한 감사에 들어갈 것이라고 전했다.

그는 "4대강 살리기 사업의 실시설계가 나와 구체적으로 사업의 윤곽이 드러나야 감사를 본격적으로 할 수 있다"며 "내년 1월 실시설계가 나오는 것으로 알고 있다"고 설명했다.
김 원장은 "예비감사는 이미 실시했으며, 이달 중순 직원들을 네덜란드 등으로 파견해 해외 자료도 수집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조영주 기자 yjch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