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출연硏, 4차 산업혁명 청년 인재 800명 양성

최종수정 2018.06.14 12:00 기사입력 2018.06.14 12:00

댓글쓰기

과기정통부, 2018년 추경사업 '4차 인재양성과정' 본격 착수

[아시아경제 김철현 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유영민, 이하 과기정통부)는 미취업 이공계 인력을 대상으로 출연연구기관에서 직무훈련을 실시하고 수료 후에는 취업까지 지원하는 '4차 인재양성과정'을 추진한다고 14일 밝혔다. '4차 인재양성과정'은 올해 일자리 추경으로 편성된 신규사업으로 2018년 800명, 2020년까지 3년 동안 3000명의 직무훈련을 지원할 예정이다.

이에 따라 출연연구기관은 보유한 첨단 연구시설과 고급인력 등을 활용해 산업현장에서 기업이 지금 필요로 하는 전문인력을 양성하고 수료 후에는 '패밀리 기업' 등에 취업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패밀리 기업은 출연연구기관의 기술을 이전 받는 등의 협력 관계가 있는 중소·중견기업으로 지난해 기준 총 5786개였다.

이를 위해 출연연구기관에서는 중점 연구분야·기업 수요 등을 반영해 특화된 직무훈련프로그램을 개발하고, 이론교육·실무교육·직무체험 등 직무훈련생의 현장실무 역량을 높일 수 있는 과정을 운영할 방침이다. 직무훈련생은 출연연구기관의 연수생 신분으로 연수계약을 체결한 후 직무훈련 프로그램을 이수한 뒤 취업할 수 있는 기회를 갖게 된다.

과기정통부는 국가과학기술연구회를 주관기관으로, 6월말부터 사업설명회를 진행하고 7월말까지 직무훈련생을 모집·선발할 예정이다. 훈련과정은 8월부터 2019 1월까지 6개월 간 운영된다.

김철현 기자 kch@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