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더 팬' 트와이스 채영·나연 "우리는 이미 카더가든 팬"

최종수정 2019.01.12 22:36 기사입력 2019.01.12 17:00

댓글쓰기

'더 팬' 카더가든의 팬이라고 전해 트와이스 채영과 나연. 사진=SBS 제공

'더 팬' 카더가든의 팬이라고 전해 트와이스 채영과 나연. 사진=SBS 제공



[아시아경제 이건희 인턴기자] 트와이스 채영과 나연이 카더가든의 팬이라고 전했다.

12일 방송되는 '더 팬‘에 ’대세 걸그룹‘ 트와이스와 ’예능 대세‘로 거듭난 모델 장윤주가 ’파워 인플루언서‘로 출연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이들은 루키들의 무대가 끝날 때마다 매번 입덕하는 모습을 보여 흐뭇함을 자아냈다.

트와이스 채영과 나연은 걸그룹답게 솔직한 멘트와 리액션으로 눈길을 끌었다. ‘명동콜링’으로 유튜브 및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포털 등 누적 조회수 100만뷰를 가볍게 돌파한 카더가든이 등장하자, “이미 저희는 카더가든 팬”이라며 환호했고, 임지민과 민재휘준의 퍼포먼스 무대에는 눈을 떼지 못하고 지켜봤다.
모델 활동 뿐 아니라 가수로도 앨범을 발표했던 장윤주는 각 루키들에 대한 팬심을 격하게 표현해 눈길을 끌었다. 장윤주는 트웰브에 대해 “목소리, 얼굴, 자세.. 다 섹시한데 두상도 섹시하다”고 말하는가 하면, 민재휘준에 대해서는 “패션감각은 이미 연예인이다. 아무리 소화해도 안 되는 스타일이 있는데, 두 친구는 타고난 감각이 있다”고 평했다.

이밖에 가수 산다라 박은 지난 라운드에 이어 또 한 번 등장해 ‘멘트 자판기’다운 활약을 펼쳤고, 비비에게 특별한 애정을 드러냈다. 산다라 박은 비비가 등장하자 “다음에 기회가 있다면, 우리 투애니원 노래도 불러달라”고 정식 요청했고, 비비 역시 “저야 너무 좋다”며 감사함을 표했다.

한편 트와이스 채영과 나연, 장윤주, 산다라 박이 함께 하는 SBS ‘더 팬’은 이날 오후 6시에 방송된다. 이날 방송되는 ‘더 팬’에서는 3라운드 탈락 후보 가운데 합격자 3명이 공개되고, 이들의 치열한 4라운드 무대를 확인할 수 있다.

이건희 인턴기자 topkeontop11@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만화웹툰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