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아베 총리 "김정은과 정상회담 하고 싶다"

최종수정 2018.09.12 17:23 기사입력 2018.09.12 17:23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국제부 기자]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의 정상회담 의지를 거듭 피력했다.

그는 12일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에서 열린 '동방경제포럼' 전체회의 연설에서 "상호불신이라는 껍데기를 깨고 한걸음 나아가고, 마지막은 김 위원장과 마주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현재 북일 정상회담과 관련해 정해진 것은 아무것도 없다"고 설명했다.

아베 총리는 지난 6월 열린 북미정상회담과 관련해서는 "(북한이) 이 기회를 반드시 잡기를 바란다"고 말해 '완전한 한반도 비핵화와 미국의 대북 안전보장'이라는 합의가 이행되길 기대했다.

그는 오는 남북정상회담에 대해서는 "한반도 비핵화를 향한 구체적 행동으로 연결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국제부 기자 interdep@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