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중국, 일부 미국산 대두·돼지고기에 수입관세 면제

최종수정 2019.12.06 16:09 기사입력 2019.12.06 16:0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베이징=박선미 특파원] 중국이 일부 미국산 대두 및 돼지고기에 대해 추가 수입관세를 면제한다고 밝혔다.


6일 중국 관영 신화통신에 따르면 이날 국무원 관세세칙위원회는 중국 개별기업들의 신청에 따라 일부 미국산 대두와 돼지고기에 대한 추가 수입관세를 면제하는 작업을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국무원은 다만 관세 유예조치에 적용되는 미국산 대두와 돼지고기의 양이 얼마나 되는지 구체적인 수량과 규모는 명시하지 않았다.


이와 같은 발표는 미국이 중국산 제품에 추가 관세를 부과하기로 한 시한이 열흘 앞으로 다가온 상황에서 나왔다. 미중 무역협상을 앞둔 중국의 긍정적 제스처로 풀이된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5일(현지시간) 백악관에서 '추가 관세가 예정대로 부과되느냐'는 취재진의 질문에 "두고봐야 한다"며 "중국과의 협상은 잘 진행되고 있다"고 밝혔다.

중국은 추가 관세를 피하기 위해 미국을 자극하는 것을 최대한 피하고 있는 상황이다. 중국 외교부가 연일 미국의 인권법 처리에 강력한 '반격'을 외치고 있는 것과 달리 중국 상무부는 반격 가능성을 언급하지 않고 있다.


양국이 만약 합의를 이끌어내지 못하면 미국은 오는 15일부터 1560억달러(약 185조원) 규모의 중국 제품들에 15% 추가 관세를 부과한다.




베이징=박선미 특파원 psm82@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