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클릭 e종목]"카카오, 카카오페이 모멘텀 주목"

최종수정 2019.05.21 07:08 기사입력 2019.05.21 07:08

댓글쓰기

류영준 카카오페이 대표이사가 20일 서울 여의도 글래드 호텔에서 열린 '카카오페이 데이 2019'에 참석해 주요사업 계획을 발표하고 있다./강진형 기자aymsdream@

류영준 카카오페이 대표이사가 20일 서울 여의도 글래드 호텔에서 열린 '카카오페이 데이 2019'에 참석해 주요사업 계획을 발표하고 있다./강진형 기자aymsdream@




[아시아경제 문채석 기자]신영증권은 21일 카카오 에 대해 출시 2주년을 맞은 카카오페이의 성장 동력(모멘텀)에 주목해야 한다는 분석을 내놨다. 투자의견은 '매수'를 유지했고 목표주가는 17만원을 유지했다. 20일 종가는 12만6500원이다.


윤을정 신영증권 연구원은 카카오페이가 1분기에 결제액 10조원을 돌파하는 등 모바일 금융 플랫폼 업계에서 지위를 확고히 하고 있다고 평가했다.


당장 모바일 앱 개선이 이뤄질 예정이다. 카카오페이가 서비스 출시 2주년 간담회에서 발표한 주요 사업 계획엔 이달 중 별도의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앱) 출시 안이 포함돼 있다. 결제, 송금, 투자 등을 엄지손가락만으로 쉽게 이용할 수 있는 UX가 적용된다.


올해 사업 아이템도 풍부하다. 영수증, 배송, 오프라인 신용결제, 보험 등 신규 서비스 출시를 예고한 상황이다. 윤 연구원에 따르면 상반기 중에 실물 영수증을 카카오페이 모바일 영수증으로 대체하는 영수증 서비스, 간편 배송 서비스 등이 출시될 예정이다. 하반기엔 오프라인 카카오페이 결제에 신용카드도 도입할 예정이다.


윤 연구원은 "신규사업인 핀테크 비즈니스 수익 창출이 가시화할 것으로 보여 앞으로 카카오 기업가치에도 긍정적으로 작용할 것"이라고 말했다.



문채석 기자 chaeso@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