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Dim영역

[B·플레이그라운드]AI·블록체인으로 채용비리 해결...꿈 그리는 대학생들

뉴스듣기 스크랩 글자크기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인쇄 RSS

"배보다 배꼽" 비용문제 '현실적 조언'도

16일 서울 여의도 전경련회관 그랜드볼룸에서 아시아경제 주최로 '2018 블록체인 플레이그라운드'가 열렸다. 블록체인 아이디어 경연대회에서 본선에 진출한 경희대학교 팀이 AI 채용 블록체인 프로그램에 관해 발표하고 있다. /문호남 기자 munonam@

16일 서울 여의도 전경련회관 그랜드볼룸에서 아시아경제 주최로 '2018 블록체인 플레이그라운드'가 열렸다. 블록체인 아이디어 경연대회에서 본선에 진출한 경희대학교 팀이 AI 채용 블록체인 프로그램에 관해 발표하고 있다. /문호남 기자 munonam@

AD
원본보기 아이콘


[아시아경제 문채석 기자]"채용과정에 인공지능(AI)을 도입하는 아이디어도 나오고 있다. AI를 개발 플랫폼과 결합하면 시너지를 낼 것이다."(기태현 블록체인시큐리티 대표)
블록체인 산업의 미래를 짚고 다양한 비즈니스 모델(BM)을 논한 대학생 참가자들의 눈빛은 빛났다. 이에 멘토들은 현실 세계에 블록체인 BM을 최대한 부드럽게 입힐 수 있도록 현실적인 조언을 아끼지 않았다.

16일 아시아경제 주최로 서울 여의도 전경련회관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2018 블록체인 플레이그라운드' 1부에서 '블록체인이 바꾸는 미래'라는 주제로 대학생들의 블록체인 아이디어 경연이 열렸다. 경연은 서류 심사를 거쳐 본선에 진출한 네 팀이 발표한 뒤 멘토로 참가한 전문가들과 질의응답을 하고, 멘토가 참가자 중 한 팀을 멘티로 뽑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첫 번째 발표자로 나선 경희대 'OPCT' 팀은 블록체인으로 채용과정을 투명하게 만들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OPCT 팀은 "블록체인의 분산 원장 기능을 점수기록 방식으로 활용해 채용과정을 투명화하고 추적을 할 수도 있게 될 것"이라며 "공공기관부터 도입하면 정부 주도로 블록체인의 가능성을 알릴 수 있다"고 했다.
기 대표는 "채용과정에 AI를 도입하자는 논의는 실제로 나오고 있는데 이 프로그램에 AI를 적용하면 채용 과정에서 더욱 강한 시너지를 낼 것"이라고 격려했다.

이어 발표에 나선 한양대의 '인블록'팀은 자체 발행 'PX토큰'을 활용해 블록체인 거래비용 및 진입장벽을 낮추는 '플랫폼엑스'에 대해 소개했다. 인블록 팀은 "다양한 환경의 개발 경험을 바탕으로 고객의 비즈니스 모델에 이식이 가능한 블록체인 플랫폼을 제공할 수 있는 특징이 있다"고 했다.

박성혁 두나무앤파트너스 벤처파트너는 "실질적인 고객이 될 가능성이 있는 은행 등 기관이 플랫폼엑스에 투자할 수 있도록 먼저 플랫폼엑스 서비스에 맞는 고객군(群)을 형성한 뒤 강점을 어필해야 할 것"이라고 조언했다.

세 번째로 나선 고려대 '블록바운티'팀은 보안 문제에 집중했다. 화이트해커가 정보를 다른 곳으로 빼돌리지 않게 이들 환심을 사는 보상체계를 마련하는 아이디어를 내놨다. 이 팀의 임재우 팀장은 "버그바운티 플랫폼은 블록체인의 공정성을 기반으로 해킹 이슈에 대한 도움을 제공한다"고 설명했다.

김형중 고려대 정보보호대학원 교수는 "제시한 아이디어 중 정작 프로그램인 버그바운티보다 프로젝트 풀에 드는 비용이 더 커질 수 있는데, 자금 확보 방안을 마련해야 할 것"이라고 지적했다.

마지막 발표자인 시드니공과대학의 홍석현 학생은 '제머'라고 이름 붙인 '장부 없는 분산 실행환경'에 대한 아이디어를 선보였다. 블록체인 의존도를 줄이고 분산실행 프로그램의 성능을 올리겠다고 했다.

행사의 백미인 멘토가 멘티를 뽑는 순서에선 참가한 네 팀 모두 멘토의 선택을 받았다. 이건희 블록크래프터스 컨설턴트는 경희대 OPCT팀을, 박정열 ICOLAB 대표는 한양대 인블록팀을, 기태현 대표는 고려대 블록바운티팀을, 박성혁 벤처파트너는 시드니공과대 홍석현 학생을 뽑았다.

멘토장을 맡은 기 대표는 "블록체인 산업을 두고 시장에선 어떻게 블록체인을 실제 환경에 맞춰 적용할 것인지 고민했다면, 오늘 발표에선 적용 이후 고민해야 할 속도 문제와 이에 따른 해결 사항들까지 고민하고 연구하는 모습이었다"며 "앞으로 블록체인 시장을 충분히 연구해 실생활에서 사용자들이 쓸 수 있는 블록체인 산업으로 나아갈 뿌리를 다질 수 있을 것"이라고 격려했다.




문채석 기자 chaeso@asiae.co.kr
AD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이슈 PICK

  • 이수만과 상하이 동행한 미소년들…데뷔 앞둔 중국 연습생들? '허그'만 하는 행사인데 '목 껴안고 입맞춤'…결국 성추행으로 고발 음료수 캔 따니 벌건 '삼겹살'이 나왔다…출시되자 난리 난 제품

    #국내이슈

  • 관람객 떨어뜨린 카메라 '우물 우물'…푸바오 아찔한 상황에 팬들 '분노' [영상] "단순 음악 아이콘 아니다" 유럽도 스위프트노믹스…가는 곳마다 숙박료 2배 '들썩' 이곳이 지옥이다…초대형 감옥에 수감된 문신남 2000명

    #해외이슈

  • [포토] 광화문앞 의정부터 임시개방 "여가수 콘서트에 지진은 농담이겠지"…전문기관 "진짜입니다" [포토] '아시아경제 창간 36주년을 맞아 AI에게 질문하다'

    #포토PICK

  • 벤츠 신형 C200 아방가르드·AMG 출시 속도내는 中 저고도경제 개발…베이징서도 플라잉카 날았다 탄소 배출 없는 현대 수소트럭, 1000만㎞ 달렸다

    #CAR라이프

  • [뉴스속 용어]대통령실이 쏘아올린 공 '유산취득세·자본이득세' [뉴스속 용어]"이혼한 배우자 연금 나눠주세요", 분할연금제도 [뉴스속 그곳]세계문화유산 등재 노리는 日 '사도광산'

    #뉴스속OO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top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