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문 대통령 "도산 안창호함 진수, 국방산업 도약 신호탄"

최종수정 2018.09.14 14:33 기사입력 2018.09.14 14:33

댓글쓰기

국내 기술로 처음 건조된 3000톤급 잠수함 진수식 참석

[아시아경제 황진영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14일 국내 기술 최초로 건조된 3000톤급 잠수함 '도산 안창호함' 진수식에 참석해 "
"대한민국 책임 국방 의지와 역량을 보여주는 쾌거이자 국방산업 도약의 신호탄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경남 거제시 대우조선해양 조선소에서 열린 '도산 안창호함' 진수식에서 참석해 "대한민국 대통령으로서 마음 든든하고 자랑스럽다"며 이 같이 말했다.

도산 안창호함 진수로 우리나라는 설계 단계에서부터 건조에 이르기까지 독자 기술만으로 3000톤급 국가잠수함 시대를 열게 됐다.

1992년 독일에서 1200톤급 잠수함인 장보고함을 처음 도입한 이후 26년 만이다.

문 대통령은 ‘도산 안창호함’을 '이 시대의 거북선이며 우리 국방의 미래'라고 표현하면서 "그동안 고생하신 해군 장병과 관계자 여러분, 대우조선해양 기술진과 노동자 여러분께 국군통수권자로서 경의를 표한다"고 말했다.
황진영 기자 you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