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씨스타일] 루이 비통, 아티스틱 디렉터 니콜라 제스키에르와 재계약

최종수정 2018.05.25 11:18 기사입력 2018.05.25 11:18

루이 비통 여성 컬렉션 아티스틱 디렉터 니콜라 제스키에르 ?Annie Powers / 사진=루이 비통 제공
루이 비통 여성 컬렉션 아티스틱 디렉터 니콜라 제스키에르 ?Annie Powers / 사진=루이 비통 제공



[아시아경제 씨쓰루 김희영 기자] 루이 비통이 23일(현지시간) 메종의 여성 컬렉션 아티스틱 디렉터 니콜라 제스키에르(Nicolas Ghesqui?re)와의 재계약을 발표했다. 루이 비통은 그의 창의적인 지휘 아래 여성복과 가죽 제품 부문에서 전례 없는 성장을 이뤄냈을 뿐 아니라 루이 비통의 새로운 정체성을 구축하기도 했다.

루이 비통 모엣 헤네시(LVMH) 그룹의 최고 경영자(CEO) 베르나르 아르노(Bernard Arnault) 회장은 “니콜라 제스키에르와 함께 루이 비통 여성 컬렉션의 여정을 이어나갈 수 있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그는 루이 비통 여성 컬렉션에 모던함을 더했으며, 이를 통해 큰 상업적 성공도 이뤄냈다. 그의 비전, 재능과 창의성은 그를 오늘날 전 세계에서 가장 주목 받는 디자이너 중 한 명으로 자리매김하게 해줬다”고 말했다.

루이 비통 여성 컬렉션 아티스틱 디렉터 니콜라 제스키에르는 “5년 전 루이 비통과 함께 시작한 이야기의 새로운 장을 열게 되어 기쁘다”며 “루이 비통의 풍성한 유산과 혁신 사이에서 균형을 이루는 것은 이 브랜드 역사의 중심이자 나의 작업 중 가장 중요한 부분이기도 하다. 루이 비통에서의 지난 시간 동안 시도했던 다양한 코드들을 더욱 확장하고 개발할 수 있기를 고대한다. 나를 믿어준 베르나르 아르노를 더불어 이 아름다운 여정에서 지속적인 지지를 보여준 마이클 버크와 델핀 아르노(Delphine Arnault)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고 재계약에 대한 소감을 전했다.

루이 비통의 최고 경영자(CEO) 마이클 버크(Michael Burke) 회장은 “니콜라와 그가 루이 비통에 가져다주는 에너지와 계속 함께할 수 있어 매우 기쁘다”며 “그는 루이 비통의 정신과 자신의 감수성을 담아 강렬하고도 대담한 미적 코드를 창조해냈다. 함께 이룩한 성과들이 특히 자랑스러우며, 앞으로 루이 비통에서 그와 함께 이뤄날 앞날들이 무척 기대된다”고 밝혔다.
한편, 니콜라 제스키에르가 이끄는 루이 비통의 2019 크루즈 컬렉션 패션쇼는 오는 5월 28일(현지시간) 남프랑스 생폴드방스 소재 마그 재단 미술관(Fondation Maeght)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김희영 기자 hoo04430@asiae.co.kr

오늘의 주요뉴스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