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언니네’ 태민 “부모님께 집·차 해드려…내년 쯤에는 독립하고파”

최종수정 2017.12.08 00:17 기사입력 2017.12.08 00:17

사진=SBS 러브FM ‘송은이, 김숙의 언니네 라디오’


‘언니네’ 샤이니 태민이 자신의 부모님께 해드린 가장 큰 선물로 집과 차를 꼽았다.

7일 오후 방송된 SBS 러브FM ‘송은이, 김숙의 언니네 라디오’의 코너 ‘언니네 사랑방’에는 태민이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태민은 “어렸을 때부터 활동을 시작해 집안일을 많이 도와드리진 못했다”라면서 “대신 금전적으로 많은 도움을 드렸다”고 말했다.

이에 MC인 송은이와 김숙이 “부모님께 해드린 선물 중 가장 큰 것은 무엇이냐”고 묻자 태민은 “집과 차를 해드렸다. 지금도 모든 수익을 부모님께 드린다”고 밝혔다.
태민은 이어 “멤버 키가 최근 독립을 했다. 나도 내년쯤 독립하고 싶다”고 덧붙이기도 했다.

이같은 모습을 본 네티즌들은 “대단하다 어린나이에 데뷔해서...”(yous****), “착하다..부모님이 얼마나 대견해 하실까?”(cjaq****), “태민만큼 죽도록 노력했으면 그정도 보상 받을만하지ㅠㅜ 아니 더 받아야 할지도ㅠㅠ 부모님이 뿌듯하시겠다ㅎㅎ”(yaya****)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