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황석영, 손석희 돌직구에 지지 않고 맞받아친 사연은?

최종수정 2017.09.13 22:46 기사입력 2017.09.13 22:46

황석영.사진=JTBC '뉴스룸' 방송화면

황석영 작가가 '차이나는 클라스'에 출연 해 화제를 모은 가운데, 과거 손석희 앵커 돌직구를 맞받아 친 장면이 회자되고 있다.

과거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뉴스룸' 황석영 작가가 출연했다.

당시 방송에서 손석희 앵커는 " 황석영 작가가 음식에 관한 에세이를 냈다. 요즘 TV를 보는지는 모르겠지만 쿡방, 먹방이 유행하는 데 거기에 편승하는 거냐?"라고 물었다.

이에 황석영은 손석희의 너스레에 "사실은 IMF 직후에 쓴 에세이다. 아마 어려운 시절에는 음식 얘기가 성행하는 것 같다. 내가 알기로는 일본도 어려움을 겪은 뒤 음식 얘기가 성행한 바 있다"며 "편승이라는 말에 특별히 억울할 건 없다"고 말했다.

한편 황석영 작가는 '차이나는 클라스'에 출연 해 5.18 광주민주화운동의 진실과 007 작전을 방불케 하는 북한 탐방기 그리고 7년의 수감생활등을 공개했다.
미디어이슈팀 기자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

아시아경제 추천뉴스

리빙푸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