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노스페이스, ‘2018 평창동계올림픽 도심 속 봅슬레이’ 공식 후원사로 참여

최종수정 2017.08.16 11:01 기사입력 2017.08.16 11:01

공식 페이스북과 홍보부스 운영


[아시아경제 조호윤 기자]영원아웃도어의 글로벌 아웃도어 브랜드 노스페이스는 오는 19~20일 양일간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개최되는 ‘2018 평창동계올림픽대회 도심 속 봅슬레이’ 행사에 공식 후원사로 참여한다고 16일 밝혔다.

도심 속 봅슬레이는 약 6개월 앞으로 다가온 ‘2018 평창동계올림픽’에 대한 국민적 관심을 높이기 위해 2018 평창동계올림픽대회 및 동계패럴림픽대회 조직위원회, 서울특별시 및 강원도가 공동으로 개최하는 대국민 행사다.

행사 참가자들은 광화문광장에 설치된 길이 300m, 높이 22m의 초대형 워터 슬라이드에서 봅슬레이 모양으로 특수 제작된 튜브를 타면서 동계올림픽을 간접 체험하며 올림픽 열기를 미리 경험해 볼 수 있다.

1000여명이 넘는 행사 스태프의 공식 복장 등을 협찬하며 이번 행사의 후원사로 참가하는 노스페이스는 사전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이벤트를 통해 워터 봅슬레이 탑승권을 증정하고, 노스페이스 팝업스토어를 비롯한 홍보부스에서 평창동계올림픽 및 동계패럴림픽 공식 마스코트인 ‘수호랑’과 ‘반다비’를 활용한 라이선스 제품과 워터스포츠 관련 제품을 전시 및 판매하고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할 계획이다.

먼저 공식 행사가 열리기 전인 16~17일 양일간 노스페이스 공식 페이스북에서 댓글이벤트를 통해 총 50명(1인 2매, 총 100매)에게 워터 봅슬레이 탑승권을 증정한다. 행사가 진행되는 광화문광장에서는 이틀간 노스페이스 팝업스토어 및 홍보부스에서 3만원 이상 구매 고객 선착순 100명(1인 1매, 총 200매)에게 워터 봅슬레이 탑승권을 증정하고, 바이애슬론 등 동계스포츠를 체험해볼 수 있는 이벤트를 진행하여 노스페이스 기능성 티셔츠, 워터 봅슬레이 탑승권(1인 1매, 총 200매) 등 푸짐한 기념품을 증정할 계획이다.
영원아웃도어 관계자는 “평창동계올림픽 스포츠의류 부문 공식후원사이자 대한민국 국가대표 선수단인 팀코리아를 지원하는 노스페이스는 국가 스포츠 발전과 온 국민의 건강한 스포츠 및 아웃도어 활동에 기여하고자 다양한 활동을 펼쳐왔다”며 “앞으로도 평창동계올림픽에 대한 국민적 관심을 이끌고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 지원과 노력을 아끼지 않을 계획”이라고 말했다.


조호윤 기자 hodo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

아시아경제 추천뉴스

리빙푸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