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대전서 여행용 캐리어 안에 담긴 여성시신 발견…"부패 꽤 진행"

최종수정 2017.04.21 15:57 기사입력 2017.04.21 15:45

위 이미지는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음/사진=경찰청블로그 캡처


대전의 한 공터에서 여행용 캐리어에 담긴 여성의 시신이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21일 대전 중부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후 1시께 중구 사정동 한 공터에서 한 주민이 "이상한 큰 가방이 있다"며 경찰에 신고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이 가방 안에서 여성으로 보이는 시신을 발견했으며, 부패가 꽤 진행된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현재 경찰은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디지털뉴스본부 한승곤 기자 hs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

아시아경제 추천뉴스

리빙푸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