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냉장고를 부탁해' 이연복 vs 여경래, 중식계 요리왕 대결 '관심 집중'

최종수정 2016.10.25 00:16 기사입력 2016.10.25 00:16

댓글쓰기

여경래 셰프, 사진=JTBC 제공

여경래 셰프, 사진=JTBC 제공


[아시아경제 한동우 인턴기자] ‘냉장고를 부탁해’에서 중식계의 명승부가 펼쳐졌다.

24일 방송된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서는 중식계 대가 이연복 셰프와 요리 경력 41년을 자랑하는 한국중식연맹회장이자 중국요리 국제 마스터 여경래 셰프가 맞대결을 펼쳤다.

여경래 셰프는 이연복 셰프에 대해 “현 시대 최고의 짱(?)”이라고 표현해 존경을 표했지만 이내 “원래는 내가 짱(?)이었는데 어느 순간부터 이연복에게 뺏겼다”라며 도발했다.

이연복 셰프 역시 “하늘 아래 태양이 두 개일 수는 없다”고 말해 두 사람의 요리대결에 열기를 더했다.

한편 이날 공개된 게스트 잭슨의 냉장고는 꽉 차 있었지만, 쓸 만한 재료가 없어 셰프들이 힘들어 했다. 심지어 잭슨은 ‘코스요리’를 먹고 싶다고 부탁해 셰프들은 난관에 봉착했다.
한편 JTBC ‘냉장고를 부탁해’는 매주 월요일 밤 9시30분에 방송된다.

한동우 인턴기자 corydo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