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라온시큐어, 美 보안업체와 파이도 생체인증 MOU 체결

최종수정 2016.08.25 14:28 기사입력 2016.08.25 14:28

댓글쓰기

변준모 라온시큐어 SW사업본부장(왼쪽)과 우청하 래피드7 한국지사장

변준모 라온시큐어 SW사업본부장(왼쪽)과 우청하 래피드7 한국지사장



[아시아경제 이민우 기자] 라온시큐어 는 미국 보안 취약점 분석 및 모의해킹 솔루션 전문기업 '래피드(RAPID) 7'과 '보안 인텔리전스 서비스'와 국제 생체인증 표준 파이도(FIDO) 기반 생체인증 솔루션 '터치엔 원패스' 마케팅 협력에 대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

이에 따라 라온시큐어의 해커양성교육기관 화이트햇센터와 래피드7은 향후 보안 인텔리전스 서비스 마케팅을 함께 하고 '터치엔 원패스'를 래피드7 미국 본사 파트너 솔루션으로 지정하고 연구와 교류를 해 나갈 예정이다.

래피드7은 미국 내 300여명 규모의 자사 해킹팀을 보유한 모의 해킹 솔루션 판매 점유율 1위 기업이다. 지난해 7월 미국 나스닥에 상장했고, 현재 주요 고객 대상으로 모의해킹 및 버그헌팅, 클라우드 기반 보안 리서치 서비스 등을 제공하고 있다.

래피드7 관계자는 "정보기술(IT) 환경이 복잡해지고 지능형지속위협(APT) 공격이 늘면서 공격을 당해도 모르는 기업이나 조직이 많다"며 "래피드7은 라온시큐어 화이트햇센터와 협력하며 클라우드 및 사물인터넷(IoT) 환경에서 통합 보안을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순형 라온시큐어 대표이사는 "이번 협력을 통해 서비스 품질 및 성능을 세계 무대에서 인정받은 셈"이라며 "더욱 향상된 서비스를 제공하며 글로벌 보안 기업으로 나아가겠다"고 말했다.

이민우 기자 letzwi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