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코스피, 외인 순매수 지속…2000선 코앞

최종수정 2016.03.22 15:25 기사입력 2016.03.22 15:2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정민 기자] 22일 코스피가 외국인의 강한 매수 덕분에 2000선을 코앞에 두고 상승마감했다.

이날 코스피는 전 거래일 대비 7.05포인트(0.35%) 오른 1996.81으로 거래를 마쳤다. 총 잠정 거래량은 3억7938만1000주, 거래대금은 4조4167억6500만원을 기록했다.

등락을 거듭하던 코스피는 장 후반 외국인의 매수세가 몰리면서 결과적으로 상승세를 이어갔다. 이날 외국인은 홀로 1388억원어치를 사들이며 지수 상승을 견인했다. 개인과 기관은 1116억원, 949억원 매도 폭탄을 던졌다.

운송장비 업종이 3.05% 올라 상승 폭이 가장 컸다. 운수창고(1.98%), 섬유의복(1.38%), 제조업(0.57%) 등도 오름세로 장을 마쳤다.

시가총액 상위기업에선 대장주인 삼성전자가 0.16% 상승마감했다. 한국전력은 1.50% 하락했고 현대차는 외국계 매수세가 몰리며 2.91% 상승했다. 삼성물산 역시 0.69% 올랐다. 명문제약은 국내서 처음으로 지카바이러스 양성반응이 나왔다는 소식에 상한가로 장을 마쳤다.
코스피는 상한가 3종목 포함 374종목이 상승했고 하한가 없이 423종목이 하락했다. 76종목은 보합이었다.

이날 코스닥은 개인과 외국인의 쌍끌이 매수에도 불구 소폭으로 하락마감했다. 코스닥은 전 거래일 대비 0.91포인트(0.13%) 내린 691.51에 장을 마쳤다. 개인과 외국인이 114억원, 362억원어치를 순매수했고 기관은 378억원 매도우위를 보였다.


이정민 기자 ljm1011@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