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교학사 집필했던 권희영 교수, 국정교과서 집필 후보군에 포함돼

최종수정 2015.10.15 08:05 기사입력 2015.10.15 08:05

댓글쓰기

황우여, 국정교과서 브리핑 발표

황우여, 국정교과서 브리핑 발표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정부의 역사 교과서 국정화 강행에 따른 반대 여론으로 진통을 겪고 있는 가운데 국정교과서에 참여할 후보군에 2013년 교학사 교과서 집필에 참여했던 권희영 국학중앙연구원 교수가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다.

당시 교학사의 역사 교과서는 일제 자본 침탈을 ‘자본 진출’로, 일제의 쌀 수탈을 ‘쌀 수출’로 표현하는 등 일제강점기를 미화했다는 논란이 있었다.
권 교수는 14일 자유경제원에서 열린 ‘국사교과서 실패 연속 세미나’에 참여한 자리에서 “심각하게 편향된 기존 교과서 때문에 국정화를 하게 된 것”이라며 “제대로 된 집필진이 교과서를 만들고 철저하게 검증해 국민들이 동의할 수 있는 교과서를 만들어야 한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 13일에는 연세대학교와 경희대학교 사학과 교수 전원이 국정교과서 집필에 참여하지 않겠다는 뜻을 밝혔다. 앞서 연세대학교 인문·사회분야 교수 132명과 서울대학교 역사 관련 학과 교수 34명, 고려대 역사·인문사회계열 교수 160명 등도 국정교과서에 반대하는 입장을 밝힌 바 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