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최강희·주상욱·정진영·차예련, '화려한 유혹'에서 만난다…어떤 작품?

최종수정 2015.08.22 19:35 기사입력 2015.08.22 19:35

댓글쓰기

화려한 유혹. 사진=메이퀸픽처스

화려한 유혹. 사진=메이퀸픽처스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배우 최강희, 주상욱, 정진영, 차예련이 드라마 '화려한 유혹'에서 만났다.

MBC 새 월화드라마 '화려한 유혹' 측은 최종 캐스팅 라인업을 확정 짓고 본격적인 제작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화려한 유혹'은 비밀스러운 이끌림에 화려한 세계로 던져진 한 여인의 이야기로 범접할 수 없는 상위 1% 상류사회에 본의 아니게 진입한 여자가 일으키는 파장을 다룬 드라마다.

극중 홀로 딸을 키우며 빚을 갚아 나가기 위해 일에 매달려 사는 생활 밀착형 워킹맘여자 주인공 신은수역은 최강희가 맡았다.

이어 국회의원 외동아들에 완벽한 스펙을 자랑하는 진형우 역할은 주상욱으로 확정됐다. 뜨거운 욕망을 품고 오로지 야망을 향해 달려가는 보좌관의 역할이다.
상위 1% 로열패밀리의 수장인 강석현역에는 정진영이 캐스팅됐다. 정치권력의 심장부에 선 강석'은 온갖 산전수전을 겪고 자수성가한 인물이다.

또한 차예련은 우아한 기품과 미모를 겸비한 정치권의 신데렐라 강일주 역할을 맡았다. 강일주는 강석현의 딸로 무서운 집념과 냉혹한 결단력을 갖춘 여성 정치인이다.

한편 '화려한 유혹'은 '화정' 후속으로 오는 10월 5일 첫 방송된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