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우크라이나 "러시아 국경 넘어온 장갑차 행렬과 교전"…러시아는 부인(상보)

최종수정 2014.08.26 07:06 기사입력 2014.08.25 20:22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은별 기자] 우크라이나 정부는 25일(현지시간) 우크라이나 국경수비대가 러시아에서 국경을 넘어온 장갑차 행렬과 교전을 벌였다고 밝혔다.

우크라이나 군 대변인에 따르면 이날 러시아에서 장갑차 수십대가 국경을 넘어 남부지역에 진입해 국경수비대와 교전을 벌였다.
장갑차 행렬은 정부군 통제 하에 있는 마리우폴 쪽으로 향하던 중이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반면 러시아는 장갑차 침범을 부인하고 있다.

세르게이 라브로프 러시아 외무장관은 "들어본 바 없다"며 "러시아의 침범을 두고 우크라이나와 서방 언론의 허위 보도가 많다"고 말했다.
우크라이나와 러시아는 정상회담을 하루 앞두고 있다.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 페트로 포로셴코 우크라이나 대통령은 26일 벨라루스 수도 민스크에서 만나 동부지역 교전 사태 해결방안을 논의할 예정이다.


김은별 기자 silverstar@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