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헤이그 코뮤니케 채택…'핵테러 억제' 국제사회 의지 천명

최종수정 2014.03.26 03:31 기사입력 2014.03.25 23:22

댓글쓰기

[헤이그=아시아경제 신범수 기자] 네덜란드 헤이그에 모인 53개국 정상과 4개 국제기구 수장들은 25일 '핵과 방사능 테러로부터 자유로운 세상을 향한 국제사회의 결집된 의지를 천명한다'는 내용의 헤이그 코뮤니케를 채택했다.

코뮤니케는 워싱턴 및 서울 정상회의에서 제시된 목표와 실천 조치를 기반으로 핵물질 및 여타 방사능물질 등이 테러에 악용되는 것을 막기 위한 핵심적인 핵안보 과제와 분야별 실천 조치를 담았다.
전문 및 35개항으로 구성된 코뮤니케는 △핵물질 방호협약 및 핵테러 억제 협약의 비준 촉구 △국제원자력기구(IAEA) 활동 지원 △유엔 및 기타 국제 이니셔티브의 역할 지지 △위험 핵물질 최소화 △핵안보와 핵안전의 상호 보완 및 강화 △핵ㆍ방사능물질 불법거래 차단 및 핵감식 능력 제고 △원자력 산업계의 관여 증진 △핵안보교육훈련센터 설립 등 조치를 포함하고 있다.

한국은 2012년 서울에서 열린 제2차 핵안보정상회의 의장국으로서 이번 코뮈니케 작성 과정에 적극적으로 참여했다. 이를 통해 한국의 독자적 기술을 기초로 추진 중인 신(新) 핵연료 개발 관련 국재협력을 환영하는 문안을 반영시켰다고 청와대는 설명했다.

청와대는 "우리나라는 2016년 차기 미국 정상회의 때까지 '헤이그 코뮈니케'를 충실히 이행하고, 국제 핵안보 강화 노력에 능동적으로 참여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헤이그(네덜란드)=신범수 기자 answer@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