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젬백스, GV1001 세계적 학술지 게재..CPP 기능 입증

최종수정 2013.07.09 09:29 기사입력 2013.07.09 09:29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전필수 기자]
젬백스
&카엘은 자회사인 카엘젬백스와 서울대가 공동연구중인 내용이 세계적 학술지인 바이오머티리얼(Biomaterials)에 실렸다고 9일 밝혔다.

이 학술지에 실린 연구내용은 지난해 8월 카엘젬백스와 공동연구단을 발족한 서울대학교 의과대학 연구팀의 김범준 교수 실험실에서 진행된 GV1001의 세포 침투 능력 및 고분자 물질 전달 능력인 CPP(cell-penetrating peptide) 관련 내용이다. 게재된 논문에 따르면 GV1001은 다양한 종류의 암세포와 기본 혈액 세포에 효과적인 침투 능력을 보여 줌으로써, CPP 기능을 입증했다.

CPP(cell penetrating peptide)는 세포 침투 능력을 갖고 있는 비교적 작은 크기를 가진 펩타이드를 일컫는다. 실제로 CPP라는 물질은 1988년도에 처음 HIV/AIDS 바이러스의 일부분인 TAT(Trans Activating Transcriptional activator) 물질이 세포 안으로 흡수되는 것을 계기로 세포막을 투과하지 못하는 약물을 세포 내로 전달하기 위한 해결 방법으로 꾸준히 연구돼 왔다.

그동안 여러 CPP물질이 개발 또는 발견돼 왔지만 대부분은 인간으로부터 유래된 물질이 아닌 바이러스 등 타 생명체로부터 유래된 물질로서 인간에게 투여하기에는 독성 문제가 심각해 개발이 중단되거나 사용될 수 없는 등 여러 가지 한계를 보여 왔다. 연구결과에 의하면 높은 비율이 세포 핵으로 침투 하는 TAT 펩타이드와는 달리, GV1001 은 세포 안으로 침투 후, 주로 세포질 안에 분포 하는 것으로 확인됐다.

젬백스는 GV1001이 자체의 세포 침투 능력을 가지고 있을 뿐만 아니라, DNA, siRNA 와 같은 고분자 물질과 결합 후, 이러한 물질들을 세포 내로 전달하는 운반체로써의 역할을 한다고 밝혔다. siRNA 는 최근 항암치료제 개발에 많이 이용되고 있는 물질로 암세포에서 과다 발현 되는 유전자를 억제 시키는 역할을 한다. GV1001 에 의해 전달된 DNA의 발현과, siRNA 의 타겟 유전자 발현감소는 GV1001을 이용한 다양한 치료법 개발의 가능성을 보여주고 있다는 설명이다.
논문에 따르면 이미 안전성과 항암 효과를 인정 받은 GV1001은 새로운 특성인 CPP 기능과 약물로써의 가능성을 가지는 고분자 물질의 효율적 세포내 전달 능력을 규명함으로써 GV1001의 CPP 기능을 이용한 새로운 치료제 개발의 높은 가치를 지닌다.


전필수 기자 philsu@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