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NHN, 혁신기술상·기술펠로우 선정

최종수정 2013.01.10 09:47 기사입력 2013.01.10 09:47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조유진 기자] NAVER (대표 김상헌) 기술위원회는 지난해 회사의 기술 경쟁력 제고에 기여한 혁신 기술 5개를 선정하고 최고 기술 전문가 8명에게 ‘기술펠로우’ 호칭을 부여했다고 10일 밝혔다.

NHN은 지난 2008년부터 ‘엔이노베이션어워드(n-Innovation Award)’라는 시상 제도를 도입해, 분기 혹은 반기 단위로 혁신 기술을 사내에 공유해왔다. 올해는 총 23가지 자체 연구 성과 가운데 5가지 기술을 최종 선정, 시상했다.
이 가운데 글로벌 모바일 메신저 ‘라인’에 적용된 ‘Line mVolP(server/client)’가 지난해 최고 기술로 꼽혔다. 이 통화 기술은 잡음 제거 등 안정적 통화 품질을 구현했다는 점에서 높은 점수를 얻었다.

한국어-일본어 양방향 번역기 ‘NSMT(Naver Statistical Machine Translator)’, 독보적 수준의 한국어 음성인식기술 링크(Link), 고성능, 고가용성, 고확장성 메일 인덱스 스토리지, 자연공기를 이용한 서버룸 냉각 장치 기술 등도 함께 선정됐다.

NHN은 올해부터 회사의 기술 경쟁력 향상을 위해 회사의 핵심 서비스 분야 내 최고의 기술 전문가 8명을 선정해 ‘기술펠로우(Technical Fellow)’라는 호칭을 부여했다. 기술펠로우는 기술적 전문성과 기여도를 종합적으로 고려, 기술위원회의 1차 심의를 거쳐 글로벌인사위원회의 최종 승인으로 선정됐다.
올해 처음으로 선정된 ‘기술펠로우’는 ▲ 곽용재 검색시스템랩장 ▲ 김광현 검색연구실장 ▲ 김일환 성능엔지니어링랩 부장 ▲ 김종진 음성기술연구팀부장 ▲ 류성호 음성기술연구팀장 ▲ 박근한 멀티미디어연구팀 부장 ▲ 오이석 NBP 서비스플랫폼개발센터부장 ▲ 정효주 데이터분석실장 등 8명이다.

회사 측은 선정된 8명의 기술펠로우들이 해당 기술 분야의 지속 가능한 경쟁력 확보를 위한 기술 연구에 전념할 수 있도록 연구지원금 등 다양한 지원책을 제공할 방침이다.


조유진 기자 tint@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의 뉴스

새로보기

포토갤러리

  •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포토] 제시 '강렬한 카리스마' [포토] 현아 '명품 각선미'

    #국내핫이슈

  • [포토] 클라라 '아찔한 각선미' [포토] 이은비 '청순한 미모' [포토] 하유비 '시선강탈 뒤태'

    #연예가화제

  • [포토] 손미나 '50세라니 안 믿겨' [포토] 손나은 '상큼한 미모' [포토] '분위기 여신'

    #스타화보

  • [포토] 서동주 "몸무게 의미 없어" [포토] 김사랑 '완벽한 각선미' [포토] 클라라 '넘사벽 S라인'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포토] 킴 카다시안 '매혹적인 비키니' [포토] 킴 카다시안 '아찔한 눈빛'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헤드라인 뉴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