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정몽준 "논의기구 만들기 전 경선 참여 안해"

최종수정 2012.07.01 11:44 기사입력 2012.07.01 11:44

댓글쓰기

정몽준 "논의기구 만들기 전 경선 참여 안해"
[아시아경제 이민우 기자] 대권 도전을 선언한 정몽준 새누리당 의원이 1일 "현재의 분위기에서는 경선에 참여할 생각이 없다"며 기존의 입장을 고수했다.

정 의원은 이날 오전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경선 규칙을 논의하는 기구가 만들어지면 경선에 참여할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정 의원은 완전국민참여경선제 도입에 대해 "완전국민참여경선은 시대에 부합하는 일"이라며 "지난 2002년과 2007년에도 경선을 앞두고 규칙 논의기구를 만들었는데 시간이 없어서 기구를 못 만들겠다는 것은 무책임한 이야기"라고 강조했다.

그는 이어 "당의 지도부가 모든 시간을 관리하면서 시간이 없어서 못한다고 하는 것은 설명이 안된다"며 "이번에도 시간이 없다는 이유로 똑같은 실수를 두 번 반복하는 것"이라고 비판했다.

정 의원은 김문수 경기지사의 경선 참여 가능성 보도에 대해 "김 지사가 이번 경선에 참여할 때 출마 선언을 하면서 국민들에게 원칙적 약속의 말을 많이 했다"며 "잘 지킬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정 의원은 탈당 후 독자 출마 가능성에 대해 "당내 경선을 안나가고 본선에 나가겠다고 하는 것은 탈당을 의미한다"며 "탈당할 생각은 없다"고 일축했다.


이민우 기자 mwlee@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