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국제금융센터 "하반기 원달러 환율 안정될 것"

최종수정 2012.06.13 09:44 기사입력 2012.06.13 09:44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조목인 기자]국제금융센터는 최근 약세를 보이고 있는 원화가치에 대해 "유로존 위기가 완화 되는대로 점진적인 강세를 재개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센터는 13일 롯데호텔에서 개최하는 '하반기 세계경제 및 국제금융시장 전망' 포럼에 앞서 배포한 보고서에서 "국제금융시장의 불안심리가 지속되면 일정수준의 원화 약세가 불가피하다"며 이같이 밝혔다.

원화는 글로벌 경기둔화에도 불구하고 대규모 주식자금 유입 등으로 인해 4월까지 강세를 보였다. 이후 그리스 우려와 중국 경기둔화 전망이 확산됐고 역외 거래자들 의 달러 매수로 원·달러 환율이 한때 1184원까지 급등하는 등 5월 이후 원화의 약세가 지속됐다.

국제금융센터는 "유로존 불안 장기화로 인해 주식 및 채권자금 이탈이 가속화될 가능성이 있는 등 불안요인이 여전이 존재한다"며 "그러나 높은 경쟁력을 보유한 한국 경제에 대한 긍정적 시각이 확산되면서 원화 선호가 재개될 수 있고 유로존 위기가 점차 완화된다면 원·달러 환율은 안정세를 찾아갈 것"이라고 예상했다.

국내 주식시장에 대해서는 점전적으로 반등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센터는 "코스피 지수는 올 1분기에 12% 상승한 후 2분기에는 9% 하락해 세계증시 흐름과 유사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며 "하반기에도 대외변수의 영향이 크겠지만 높은 수출경쟁력과 국내 금융시장의 안정성 등을 들어 점진적으로 반등 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세계 증시는 상승요인이 우세하다고 평가했다.

센터는 "하반기 세계주가는 신흥국 통화정책 완화여지와 유로존 정책 대응 강화, 풍부한 글로벌 유동성 등으로 상승요인이 우세한 것으로 보인다"며 "다만 유럽 재정불안 지속되면서 세계경제의 성장 모멘텀이 약화될 가능성이 있는 만큼 추세적 강세는 어려울 것"이라고 예상했다.


조목인 기자 cmi0724@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