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에어버스 "A380 화물기 시장 진출 고려 중"

최종수정 2010.10.21 12:01 기사입력 2010.10.21 12:00

댓글쓰기

[툴루즈(프랑스)=아시아경제 임혜선 기자]키이스 스톤스트릿 A380 마케팅 총책임 부사장이 "A380이 앞으로 화물기 시장도 주도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키이스 스톤 스트릿 A380 마케팅 총책임 부사장은 20일 오전 11시(현지시간) 에어버스 본사에서 기자와 만나 A380이 군용시장 진출 계획에 대해 "군용시장은 계획 없지만 화물기 시장은 신중하게 생각하고 있다"며 "A380은 보잉 747보다 약 45t 많은 160t을 실을 수 있다"고 말했다.

에어버스는 화물 수송기 포트폴리오를 확장시키며 항공 및 특급 화물 수송 시장 분야의 새로운 기준을 정립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스트릿 부사장은 "최근 A330-200F 항공기를 화물 수송기 패밀리에 합류시켰다"면서 "이 항공기는 중형 사이즈의 장거리 화물기 A330-200 여객기의 플라이 바이와이어 기술 공유를 통해 경제적 혜택을 얻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 외에도 현재 운영되고 있는 여러 구형 화물기를 교체하기 위해 A330, A321 패밀리 여객기를 화물기로 전환하는 프로그램을 도입했다. 이 프로그램은 화물 운영의 새로운 차원의 운영 효율성을 갖다 주는 것은 물론 A320패밀리의 서비스 수명을 연장시켜 주고 기종의 잔존가치를 향상시켜준다고 전했다.
에어버스는 400개 이상의 고객사와 운항사에 9500대 이상의 항공기를 판매했으며 지난 1974년 처음 서비스를 시작한 이래 6000대 이상의 항공기를 인도했다.


툴루즈(프랑스)=임혜선 기자 lhsro@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만화웹툰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