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칸영화제 두번 휩쓴 박찬욱은 누구?

최종수정 2009.05.25 02:52 기사입력 2009.05.25 02:52

댓글쓰기


[아시아경제신문 고재완 기자]제 62회 칸 국제영화제(이하 칸영화제) 심사위원상(Jury Prize)을 수상한 '박쥐'의 감독 박찬욱은 늘 금기에 도전하는 파격적인 시나리오, 대중과 평단에도 동시에 인정받는 연출력으로 한국 대표 웰메이드 감독으로 불리고 있다. 그는 작가영화, 장르영화, B급영화, 컬트 영화 등 다양한 장르에 애정을 표시해온 감독으로도 유명하다.

박 감독은 1963년 8월 서울에서 태어나 영화를 좋아하는 어머니의 손에서 키워졌다. 82년 서강대학교 철학과에 입학한 그는 '서강대 커뮤니티 센터'를 통해 영화에 대한 지식을 쌓은 것으로 알려졌다.

1988년 유영식 감독의 '깜동'에서 연출부 막내로 영화계에 뛰어든 박 감독은 '비오는 날의 수채화'에서는 시나리오를 공동 집필하기도 했다.

박 감독은 1992년 '달은 해가 꾸는 꿈'으로 데뷔해 1997년 '3인조'를 선보였지만 흥행에는 참패했다.

2000년 '공동경비구역 JSA'로 583만 관객을 모으며 흥행감독 대열에 올라선 박 감독은 2001년 '복수는 나의 것'을 연출하며 대중성보다는 작가주의 성향을 보이게 된다.

이후 2004년 '올드보이'로 칸 영화제 심사위원대상을 수상하며 세계적인 거장 반열에 올라선 박 감독은 이후 '친절한 금자씨'(2005년), '싸이보그지만 괜찮아'(2006년)를 내놓고 2009년 마침내 '박쥐'로 두번째 칸 영화제 경쟁부문에서 상을 수상했다.

박찬욱 감독 필모그래피

▲63년 8월23일 서울 출생
▲82년 서강대학교 철학과 입학
▲92년 '달은 해가 꾸는 꿈'으로 감독 데뷔
▲97년 '3인조' 감독
▲2000년 '아나키스트' 각본
▲2000년 '공동경비구역 JSA' 감독, 전국 관객 583만명 동원. 2001년 도빌영화제 작품상, 2001년 시애틀영화제 심사위원특별상
▲2001년 '휴머니스트' 각본
▲2001년 '복수는 나의 것' 감독, 2002 이탈리아 필름느와르 페스티벌 심사위원 특별상, 2003 우디네극동영화제 관객상
▲2002년 '철없는 아내와 파란만장한 남편 그리고 태권소녀' 각본
▲2002년 인권 옴니버스영화 '여섯 개의 시선' 중 '믿거나 말거나 찬드라의 경우' 감독
▲2003년 '올드보이' 감독
▲2004년 '올드보이' 칸국제영화제 심사위원대상 수상
▲2005년 '소년, 천국에 가다' 각본
▲2005년 '친절한 금자씨' 감독
-2006년 '싸이보그지만 괜찮아' 감독
-2008년 '미쓰 홍당무' 각본
-2009년 '박쥐' 감독, 칸 영화제 감독상
-2010년 '설국열차' 감독 예정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