굳게 입다문 이학수 전 삼성 부회장

최종수정2018.02.15 10:08 기사입력2018.02.15 10:08

이학수 전 삼성 부회장이 15일 서울 서초구 중앙지검으로 출석, 취재진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이 전 부회장은 이명박 전 대통령이 실소유주라는 의혹이 제기된 자동차 부품업체 '다스'를 통해 이 전 대통령 측에 뇌물을 건네는 데 관여한 혐의를 ...


윤동주 기자 doso7@asiae.co.kr
일반기사 형식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