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진주시 명품 ‘시민텃밭’ 추가 조성 새 단장 운영

최종수정 2021.04.08 17:19 기사입력 2021.04.08 17:19

댓글쓰기

희망자 전원 분양, 코로나로 지친 활력 찾고 자연 속 행복 힐링 공간화

명품 시민텃밭 추가 조성 운영 [이미지출처=진주시]

명품 시민텃밭 추가 조성 운영 [이미지출처=진주시]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영남취재본부 최순경 기자] 진주시는 시민 텃밭을 새로 단장해 운영한다고 8일 밝혔다.


시민 텃밭은 시에서 운영하는 공영텃밭으로 시민과 혁신도시 이전기관 임직원들에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으로 지친 심신을 위로하고 도심 속 일상에서의 힐링 공간이다.

또한 가족들이 함께 재배한 친환경 농산물을 바로 가정의 식탁에 올릴 수 있어 건강하고, 텃밭에서 가족 간의 공감을 나눌 수 있는 생산적인 체험·여가활동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시는 올해 분양계획 물량(200구획) 대비 2배 이상 증가한 438구획의 시민 텃밭을 조성해 시민과 혁신도시 공공기관 임직원 가족들에게 분양했다.


시는 텃밭을 분양받지 못하는 세대의 소외감을 해소하고 시민 텃밭에 대한 도시민의 관심과 코로나19로 침체한 활력을 찾기 위한 시민들의 요청을 외면할 수 없어 조규일 시장의 신청자 전원 분양 방안 마련 지시에 따라 238구획을 추가로 조성했다.

그리고 시민 텃밭의 수요가 매년 증가함에 따라 내년부터 민간이 운영하는 민영텃밭을 발굴 확대 운영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아울러 국가전문자격증을 소지한 도시농업 관리사를 활용해 텃밭 참여자에 대한 기술보급과 지도를 하고 농업기술센터에 소재한 농업 테마파크를 도시농업과 연계해 도시민에게 다양한 체험을 제공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별 방역 수칙에 따라 텃밭을 운영할 계획으로 참여자들의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한다”고 전했다.




영남취재본부 최순경 기자 tkv0122@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