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Dim영역

인공지능 기반 영어 말하기 연습 시스템 개발…내년 3월 전면 도입

최종수정 2020.12.21 12:00 기사입력 2020.12.21 12:00

단어·문장·대화 연습 가능해
발음 교정 서비스도 제공

캐릭터 '펭수' 활용
"영어 능력 향상 변화 있어"

인공지능 말하기 연습시스템 구현화면 (제공=교육부)

AD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이현주 기자] 인공지능(AI)을 기반으로 영어 말하기를 연습할 수 있는 시스템이 개발돼 보급된다.


교육부와 한국교육방송공사(EBS)는 내년 3월부터 전국 초등학교에 'AI 펭톡'을 전면 도입한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시스템은 음성 인식과 자연어처리 기술을 활용해 인공지능과 학생 간 일대일 대화가 가능한 연습 서비스를 지원한다.


2015 개정 영어 교육과정과 영어교과서 5종, EBS 영어 교육자료 등에서 추출한 단어, 문장, 대화를 연습할 수 있도록 발음 교정 서비스를 제공한다. 컴퓨터와 휴대용 기기 등을 활용해 학습할 수 있다. 또 학습관리시스템(LMS)와 학급관리시스템(CMS)을 지원해 학생과 학부모, 교사가 학생별 학습상황, 학습 결과 분석 내용을 제공 받을 수 있다. 또 인기 캐릭터 '펭수'를 활용해 일정량을 학습하면 아이템을 얻는 게임형 학습 방식을 도입했다.


교육부에 따르면 학생을 대상으로 시범 활용한 결과 실제 사전·사후 평가에서 영어 능력 향상도에 대한 자기 평가 결과와 평균 영어 학습시간에서 통계적으로 유의미한 변화가 있었다.

22일부터 현장 교원을 대상으로 온라인 집중 연수를 실시한다.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은 "말하기 연습시스템이 현장에서 활발하게 활용될 수 있도록 교사분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협조를 요청한다"며 "이 시스템을 통해 전국 초등학생들에게 어디서나 공평한 영어 학습 환경이 제공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현주 기자 ecolhj@asiae.co.kr
AD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이슈 PICK

  • "내 월급도 십일조 하겠다는 예비신랑…파혼할까요" "오늘 완전 왕따"…극단 선택 전 괴로움 호소한 어린이집 교사 "전두환 손자입니다…전재용 부부 비자금으로 삶 영위"

    #국내이슈

  • 日 남자목소리로 "택배 현관 앞에 두세요" 말하는 '응답군' 인기 침대 위에서 또 '폭발'…샤오미는 "고객 과실" 주장 [과학을읽다]초신성 폭발 직전의 거대한 별

    #해외이슈

  • [포토] 오늘부터 두 달간 남산 터널 통행료 면제 조민, 부산대 입학취소 재판증인 출석…말없이 법정 향해 [포토]제54기 삼성전자 정기주주총회

    #포토PICK

  • 올드카 스러운 외형의 '반전'..첨단편의기능 탑재한 페라리 로마 스파이더 3000만원대 전기차 전쟁 시작됐다…폭스바겐 ID.2로 참전 "업계 최고 수준“ BMW, 차량보증연장 프로그램 출시

    #CAR라이프

  • [뉴스속 용어]이태원 참사와 닮은 꼴 '아카시시 압사 참사' [뉴스속 용어]이우영 작가의 죽음으로 부각된 '구름빵 보호법' [뉴스속 기업]63빌딩에 들어서는 '퐁피두 센터'

    #뉴스속OO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